Google Plus SharingMail SharingKakao Story SharingKakao SharingNaver Blog SharingTwitter SharingFacebook SharingNaver Band Sharing
글보기
제목'복합기 임대료 옵티머스 대납 의혹' 이낙연 측 "참모진 지인 통해 빌려"2020-10-07 17:33:14
카테고리정치
작성자user icon

5000억 원대 펀드 사기혐의를 받는 '옵티머스'로부터
지역 사무실 복합기 임대료를 대납받았다는 의혹 관련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측은 7일 "복합기는 사무실 초기,
필요에 의해 참모진의 지인을 통해 빌려 온 것"라고 해명했다.

20201007172944_u5f7d7c7884511.jpg


이 대표 측은 이날 오전 출입기자에 문자를 통해 "복합기를
빌려 준 당사자가 트러스트올과 연관이 있다는 것을 어제
SBS보도를 통해 처음 알게 됐다"며 "월 11만 5000원가량의
대여 사용료가 해당 지인에게 지급되지 않았음을 확인했고,
선관위 지침에 따라 정산 등의 필요한 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했다.

정치권에 따르면 '옵티머스 사건' 관련 기업인 '트러스트올'은
복합기 납품업체와 올해 2월 복합기 대여 계약을 맺었다.
해당 복합기가 설치된 주소는 이 대표가 지난 4·15총선
과정에서 이용해온 서울 종로구 모 빌딩 3층에 있는
이 대표 지역 사무소였다.

해당 복합기 대여료(한 달 11만5000원)는 지난 2~5월까지는
납부됐지만 6~9월 4개월분은 납부되지 않은 상태다.

특히 정치권 일각에선 이 대표 측이 트러스트올 법인으로부터
사무실 물품 이용료를 지원받은 사실이 확인될 경우 정치자금법
위반 가능성이 있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어 논란이 커지고 있다.

더구나 의혹과 관련해 공공기관 우량채권 투자를 빌미로 투자자를
모집한 뒤 관련 회사 채권을 사들여 편익을 취한 '옵티머스'가 연관돼
더욱 눈길을 끈다.

'트러스트올'은 자금을 빼돌리는 페이퍼컴퍼니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과연 차기 여권 대통령후보로 주목받고 있는 이낙연전총리에 대해서
여러분들께서는 어떻게 판단하시는지요?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