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글보기
제목No.153 비움과 채움 4 어포스트로피2019-07-02 08:50:03
카테고리셀프라이프코치.bp > 책에물들다
작성자user icon Level 1

20190701194352_u5d1a9ab82e1cb.jpg

노인이 쓰러지는 것은 

도서관 하나가 불 타 없어지는 것과 같다.



내가 누군가를 좋아하면 그를 닮게 된다.

내가 누군가를 미워하면 그와 같아지게 된다.



내가 무엇엔가 불평이 있다는 것은

남이 보지 못하는 것을 보는 안목이 있음을 말한다.



내가 무엇인가 불편해 하는 것이 있다면

남이 살피지 못한 것을 알아차리는 

센스가 있다는 것이다.



슬픔


유통기간 3일의 슬픈 축제.

장례식도 3일이면 족하다.

슬픔이 4일째 되면 추해진다.



인생의 8대 난제


1) 김치 없이 라면 먹기

2) 소금 없이 달걀 먹기

3) 리모컨 없이 텔레비젼 보기

4) 여자 세 명이 모여 아무 얘기 안 하기

5) 정치인 존경하기

6) 뷔페 가서 소식하기

7) 눈물 없이 양파 까기

8) 터지는 웃음 참기



신앙


역설의 신비.

과학은 설명할 수 있는 것을 설명하는 것이요.

예술은 설명할 수 없는 것을 설명하는 것이고,

종교는 설명해서는 안 되는 것을 설명하는 것이다.



골프공에 나 있는 작은 홈을 

딤플(dimple)이라고 한다.


탁구나 야구, 농구공과 달리 

딤플이 있는 이유가 무엇일까?


딤플이 있으면 

난류가 발생해 공기를 섞어 준다.


덕분에 공기가 공 표면을 따라 더 오래 흐르게 돼 

매끈한 공보다 공기 저항이 50%정도 줄어들게 된다.


자연히 매끈한 공에 비해 

멀리 날아가 비거리가 늘어날 수밖에 없다.


따라서 병약한 사람이 건강한 사람에 비해 

오히려 오래 사는 것을 일러 '딤플의 원리'라고 한다.


공부할 기회를 놓친 사람이 더 노력해서 

학위를 가진 사람보다 

더 지혜롭게 사는 것도 마찬가지다.


또한 출중하지 못한 외모를 

인격의 향내로 가꾸어 내고 

자신의 약점을 성장 촉진제로 삼아 사는 것을

'딤플 라이프(dimple life)'라 부르고, 

그런 삶을 사는 이를 '딤플러(dimpler)'라 한다.



역설


No를 on으로 보는 눈



나를 좋아하기 위한 질문



일본의 심리치료사 호사이 아리나는 

마음의 아주 작은 변화로 

나 자신을 좋아할 수 있다고 말한다.


1) 열등감은 어떻게 해야 사라지나요? 

다른 사람의 좋은 점을 인정해 보자.


2) 사람들 앞에서는 늘 얼어버려요. 

나를 감추지 말고 있는 그대로 드러내라.


3) 나 자신이 누구인지 궁금해요. 

즐거운 것을 하고 있을 때가 진정한 자신이다.


4) 미운 사람은 어떻게 용서하지요? 

오히려 상대 덕분이었다 라고 생각하라.


5) 행복한 인생을 살고 싶어요. 

인간은 혼자서 할 수 있는 것이 아무 것도 없다.



삶은 새로운 것을 받아들일 때만 발전한다.


삶은 신선해야 하며 

결코 아는 자가 되지 말고 

언제까지나 배우는 자가 되어야 한다.


마음의 문을 닫지 말고 

항상 열어두어야 한다.


20190701194417_u5d1a9ad12a7ae.jpg


댓글